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U1대 윤상원 교수, 대통령 표창 수상

2017년 06월 14일(수)
지현민 기자 news0108@naver.com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전문 인력 양성 및 탁월한 지도 능력 인정
김병욱 학생, 미래창조과학부장관 표창 겹경사

윤상원 교수와 김병욱 학생.jpg
▲ U1대 발명특허학과 윤상원 교수(좌)와 김병욱 학생(우)
[충북넷=지현민 기자] U1대학교 발명특허학과 윤상원(57) 교수가 발명지도유공자부문 대통령 표창을 받았다.

윤 교수는 14일 서울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제52회 발명의 날 기념식’에서 발명지도유공자부문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윤 교수는 지난 2004년 국내 이공계 대학으로는 최초로 ‘발명특허학과’를 개설하는데 앞장섰고 실무 위주의 교육으로 발명특허 전문 인력 양성에 기여했다.

특히 학생들이 600여건의 특허를 출원·등록하도록 지도했고, 재학생들이 ‘대한민국 인재상’을 5년 연속 수상하게 지도하는 등 탁월한 지도 능력을 발휘했다.

이에 윤 교수는 지난 제47회 발명의 날 기념식에서도 발명지도유공자부문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또한 이날 기념식에서는 김병욱(발명특허학과3년·23) 학생이 학생으로는 가장 큰 상이라고 할 수 있는 미래창조과학부장관 표창을 받아 사제지간이 최고의 상을 수상하는 겹경사를 맞았다.

김병욱 학생은 특허출원 60여건, 교육수료 40여회, 국제발명대회 및 국내대회 수상 12회 등의 실적을 통해 이번 수상의 영예를 누렸다.

한편 특허청이 주최하고 한국발명진흥회가 주관하는 ‘발명의 날’ 기념 유공자포상은 우수발명가와 과학기술인의 사기진작을 도모하고 국가산업발전에 기여하고자 지난 1957년부터 시행되고 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