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노현식무용단'다큐', 오는 22일 연말 창작신작 '돗가비 난장' 공연

2017년 12월 19일(화)
오홍지 기자 ohhj@okcb.net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충북도 댄스컬 시작, 전통시장 역사 및 삶 애환 담긴 메시지 전달

크기변환_IMG_0119.JPG
▲ 노현식무용단 다큐는 오는 22일 진천 화랑관 대극장에서 '2017 연말 마지막 창작 신작'을 선보인다. (노현식무용단 다큐 제공)

[충북넷=오홍지 기자] 사유와 실험, 유희와 완벽을 기한 작품으로 대중에게 감동과 여운을 주는 노현식 무용단 `다큐`는 오는 22일 진천 화랑관 대극장에서 '2017 연말 마지막 창작 신작'을 선보인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창작 신작은 충북도 댄스컬의 시작 `돗가비 난장`을 주제로 관객들에게 전통시장 역사와 삶의 애환이 담긴 메시지를 댄스컬로서 직접 보여주기 위해 마련됐다.

노현식 무용단 `다큐`는 1995년 창단 이래 대중에게 기록으로 남길 만한 역사적, 사회적 사건 등을 토대로 사실적으로 제작·구성한 춤을 선보이고 있다.

무엇보다 과거에 대한 올바른 역사의식과 다가오는 미래 한국 창작 춤이 안고 가야 할 방향 등을 모색하고 있다.

이 공연은 노현식 무용단과 충북도가 주최·주관했으며 충주시, 진천군, 증평군이 후원했다.

노현식 무용단 관계자는 "한국무용을 바탕으로 예술의 전 분야를 포괄하는 이번 `돗가비 난장`은 그 간의 비결이 합쳐져 큰 시너지를 효과를 발휘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번 공연을 통해 공연예술의 활성화와 충북 도민과의 소통을 위한 가능성을 끊임없이 탐구해 전달력 있어지고 보기에 즐거운 문화 콘텐츠로서 관객에게 다가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87591EF26AA2577C85B0C08C6129C849_1.jpg
▲ 노현식무용단 '다큐' 공연 포스터 이미지. (노현식무용단 다큐 제공)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