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기고] 음악이 선사하는 '쉼'..."유한한 삶을 사는 우리, 많은 감동적인 순간을 경험한다"

2018년 05월 03일(목)
오홍지 기자 ohhj@okcb.net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이상조의 추천음악 = Louis Armstrong - What a wonderful world

 '쉼'이란 사회생활의 원동력이다. 우리는 쉼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에너지를 충전한다. 하지만 바쁜 일상에서 쉼을 쉬기란 여간 어려운 게 아니다. 건강한 사회생활을 위해 꼭 필요한 쉼. 음악 치료사로 활동하며 사회 구성원들의 지친 마음을 어루만져 주고 있는 '다락방의 불빛' 이상조 대표. 그가 선곡한 음악을 통해 일상에서 만끽할 수 있는 짧은 쉼을 제공해 본다.


충북넷 기고사진.jpg
▲ 이상조 뮤직스토리텔러.
미국의 유명한 배우 로빈 윌리엄스가 주연한`바이센테니얼맨(BICENTENNIAL MAN)` 이라는 영화가 있다.

`바이센테니얼`이 `200년에 걸친` 이라는 뜻이니, 우리말로 의역하자면 `2백년을 산 사나이`정도가 될 것이다.

종말론과 밀레니엄 버그 우려 등으로 혼란스러웠던 웅성거림 들이 모두 아무 일 없이 마무리된, 새 천 년의 첫해인 2000년 1월 우리나라에서 개봉했다.

제조 과정에서 일어나는 실수로 감정과 지능을 가지게 된 첨단가사 로봇(앤드류)이 인간을 사랑하게 되고, 나중에 기계로 이뤄진 몸을 인공장기와 피부로 차츰 교체해 결국 199년을 살다가 죽음을 맞이한다는 내용이다.

태어나면서 이미 죽음이라는 종착역을 향해 달려갈 수밖에 없는 필멸의 존재인 인간이 불멸을 꿈꾸는 것과 달리, 애초에 불멸의 존재로 만들어진 앤드류가 인공으로 만들어진 인간의 장기와 피부를 이식받아 결국 스스로 소멸을 선택한다는 이야기는 굉장한 아이러니가 아닐 수 없다.

어릴 적 그리스·로마 신화를 읽다 보면 헤라클레스나 아킬레스처럼 인간과 신들 사이에서 태어난 특별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종종 볼 수 있었는데, 사실 불멸의 존재인 데다가 인간이 보기에는 전지전능한 능력을 갖추고 있는 신들이, 보잘것없을 정도로 짧은 시간을 살다가 죽고 마는 인간을 사랑하게 된다는 설정을 납득할 수 없었다.

하지만 영화 `바이센테니얼맨`에서 앤드류의 선택을 보고 나서는 "그럴 수도 있겠구나"하고 고개가 끄덕여진다.

벚꽃이 한창인 때를 기다려 꽃놀이에 나서는 이유는 얼마 지나지 않아 그 꽃들이 떨어질 것을 알고 있기 때문이다.

단지, 15일을 화려하게 꽃 피우기 위해 땅속 깊숙이 뿌리를 내리고 1년을 기다려 온 벚꽃의 개화는 얼마나 아름다운가!

생각해보면 우리는 유한한 삶을 살기 때문에 얼마나 많은 감동적인 순간을 경험하는지 모른다.

내년에도, 10년 뒤에도, 100년 뒤에도 언제까지나 기회가 있다면 굳이 지금 시각을 내어 꽃 구경을 나갈 필요가 무엇이란 말인가?

미국의 저명한 천문학자인 칼 세이건이 했다는 말이 생각이 난다.

헤아릴 수 없이 넓은 공간과 셀 수 없이 긴 시간 속에서 지구라는 작은 행성과 찰나의 순간을 그대와 함께 보낼 수 있음은 나에게 큰 기쁨이었다

이맘때쯤 차를 타고 시내를 조금만 벗어나 들로 나서면 찔레꽃장미꽃꽃 잔디들이 바람에 흔들리고 있는 아름다운 모습을 볼 수가 있다.

꽃 한 송이 피우는 일도 생각해보면 기적 같은 일이다.

어쩌면 우리는 매일 기적 같은 일상을 보내고 있으면서도, 영원히 살 것처럼 생각하고 행동하며 감동을 느끼지 못하는지도 모른다. 

좋은 사람들과의 인연, 낮과 밤, 계절마다 달리 보여 주는 멋진 풍경들…. 루이 암스트롱이 노래한 것처럼 세상은 얼마나 놀라운 곳인가

창밖을 보니, 오늘은 왠지 그의 노래 `What a Wonderful World`가 어울릴 것 같은 5월의 어느 화창한 날이다.

Louis Armstrong - What a wonderful world. (유튜브 아이디 Laganini 님 제공)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

2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profile photo
무지개 2018-05-03 18:32:01    
스산한 오늘 날씨에 딱 부위
기 잡기 좋은곡입니다~^^♡♡
117.***.***.77
profile photo
Anna 2018-05-03 15:20:45    
Have a beautiful day~~
U make me happy !!
Thx~~~
116.***.***.134
삭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