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6~8월 전국 아파트입주물량 10만9039세대..충북혁신도시·청주 오창 3845세대 입주 출격

2018년 05월 23일(수)
정준규 기자 geminicjk@hanmail.net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78267_20165_2511.jpg
▲ 충북혁신도시 전경/사진 충북넷db

[충북넷=정준규 기자] 다음달부터 오는 8월까지 예정된 아파트입주물량이 전년 같은 기간에 비해 소폭 감소한 것으로 조사됐다. 

23일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에 따르면, 올 6월부터 8월까지 3개월간 전국 입주예정아파트는 전년동기대비 3.5% 감소한 10만9039세대(조합 물량 포함)인 것으로 집계됐다.

지역별로는 수도권이 5만8344세대로 전년동기 대비 10.1% 증가했고 지방은 5만695세대로 15.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지역은 충북혁신도시 1345세대가 오는 7월 입주 테이프를 끊는다. 이어 8월엔 청주 오창 2500세대 입주가 예정돼 있으며 같은 달 세종시에도 1905세대 물량이 입주를 개시한다.

수도권은 6월에 용인남사(6725세대), 광주오포(1601세대) 등 2만5831세대, 7월엔 파주운정(2998세대), 화성동탄2(2813세대) 등 1만8582세대가 입주물량으로 풀리고 8월엔 화성동탄2(1909세대), 하남미사(1632세대) 등 1만3931세대가 입주를 시작한다.

지방은 6월에 강원원주(1243세대), 부산명지(1201세대) 등 1만7548세대, 7월엔 충북혁신도시를 포함해 대전판암 등 1만1793세대 입주가 예정돼 있다.

주택 규모별로는 60㎡이하 2만9038세대, 60~85㎡ 6만9115세대, 85㎡초과 10만886세대로,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0.0%를 차지해 중소형주택의 입주물량이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주체별로는 민간 9만3917세대, 공공 1만5122세대로 각각 조사됐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