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충북혁신도시에 ‘스마트시티 테마형 특화단지’ 들어선다

2018년 06월 14일(목)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 국토부 ‘테마형 특화단지 마스터플랜 지원사업’ 선정
제로 에너지 도시 등 스마트 에너지 생태계 조성

충북 혁신도시 테마형 특화단지 지원사업 계획도 (국토부).jpg
▲ 충북 혁신도시 테마형 특화단지 지원사업 계획도 (국토교통부 제공)
[충북넷=이진호 기자] 충북혁신도시에 스마트도시 서비스를 적용한 ‘스마트시티 테마형 특화단지’가 들어선다.

14일 국토교통부는 ‘2018년 스마트시티 테마형 특화단지 마스터플랜 지원사업’ 대상지를 선정했다.

선정된 지자체는 충북혁신도시를 비롯해 대전 유성구, 경남 김해, 경기 부천 등 4곳이다.

스마트시티 테마형 특화단지 지원사업은 기성시가지에 스마트 서비스를 적용해 교통·에너지·방범 등 생활편의를 개선하고 지역 고유의 산업·문화적 경쟁력 강화를 추진하기 위한 마스터플랜 수립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올해 선정된 4개 지자체에는 마스터플랜 수립 지원을 위한 국비 2억2500만원이 투입되며 전문가 컨설팅도 이뤄진다.

마스터플랜 수립과정은 지역 주민이 참여해 해당 지역에 필요로 하는 서비스 수요를 반영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충북은 제로에너지 도시 솔루션 적용, 통합플랫폼 구축 등을 통해 스마트 에너지 혁신생태계 조성을 추진한다.

또 스마트 라이프 생활구축 방안으로 스마트 교통 공유서비스 도입, 증강현실 스트리트 구현, 지능형 CCTV 구축 등에 나선다.

충북도 관계자는 “정부의 정책 기조에 발맞춰 미래형 명품도시를 만들기 위해 스마트 기술을 이용한 미래형 스마트 혁신도시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