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청주시, 16개 산단 조성 추진... 수요 중심형 개발

2018년 10월 15일(월)
오홍지 기자 ohhj@okcb.net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청주 오창테크노폴리스 일반산단 조감도.jpg
▲ 청주 오창테크노폴리스 일반산업단지 조감도. / 청주 오창테크폴리스 제공
[충북넷=오홍지 기자] 청주시가 산업단지 조성에 박차를 가한다.

청주시가 청주테크노폴리스 일반산업단지를 비롯한 6개 산업단지 조성과 조성 예정인 10개 산업단지 지정에 나선다.

현재 조성 중인 산업단지는 총 6곳이다.

청주테크노폴리스가 지난 2007년부터 청주시 흥덕구 강서2동 일원에 조성하고 있는 청주테크노폴리스 일반산단은 지난 4월 지구확장 신청서에 대한 보완서률가 접수돼 재공람을 실시하고 관계기관 협의 중에 있다.

재공람한 사업규모는 당초 175만 9000㎡에서 194만 9000㎡가 늘어난 370만 8000㎡으로 오는 2023년 준공 예정이다. 

시는 관계기관 협의가 완료되는대로 올해 안으로 충북도 산업단지계획심의위원회에 안건을 상정해 심의할 계획이다. 심의를 통과 하면 산단지정 승인 고시된다.

청원구 오창읍 성재리 일원에 ㈜제민산업개발과 명문건설(주)에서 조성 중인 오창제3산업단지(57만6000㎡)는 지난해 산업단지 조성공사가 완료돼 일부구간을 부분 준공됐다.

이 산단은 올해 전체가 준공 예정이다.

한국산업단지공단과 충북개발공사에서 흥덕구 오송읍 정중리 일원에 조성중인 오송제2생명과학단지(328만 3000㎡)는 단지조성공사가 마무리 단계에 있다.

올해 연말 진입도로(국도 1호선 및 36호선 연결)공사로 인해 연기된 단지 내 도로 구간을 제외하고 부분 준공된다.

흥덕구 강내면 태성리 일원에 ㈜동부익스프레스와 현대종합특수강이 조성 중인 강내일반산업단지(7만㎡)는 실수요자방식으로 추진하는 산업단지로 내년 5월 공사가 완료된다.

오창읍 후기리 일원에 시행사인 ㈜청주오창테크노폴리스에서 조성 중인 오창테크노폴리스산업단지(149만 3000㎡)는 지난해 11월 산업단지지정 승인 고시됐다.

현재 보상추진을 위한 프로젝트파이낸싱(PF·사업자금)자금 확보를 위해 노력 중에 있다.

PF자금이 확보되면 보상을 추진하고 산업단지 조성공사를 착공할 계획이다.

흥덕구 옥산면 국사리 일원에 시행사인 ㈜국사산업단지에서 조성 중인 국사일반산업단지(95만 6000㎡)는 지난해 11월 산업단지지정 승인 고시됐다.

국사산단은 올해 보상을 추진하고 내년 산업단지 조성공사를 착공해 2021년 준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청주에 조성예정인 산업단지 중 서원구 현도면에 LH공사에서 추진하는 남청주현도산업단지(105만 2000㎡)와 흥덕구 옥산면 국사리 일원에 서한모방(주)와 현대엔지니어링(주)에서 추진하는 옥산제2일반산업단지는 지난해 산업단지계획 승인신청서가 접수돼 관계기관 및 관련부서 협의 등 행정 절차를 진행 중이다.

2개 산단은 내년에 충북도 산업단지계획심의위원회 심의를 거쳐 산업단지로 지정 고시될 예정이다.

이 외에도 북이, 신전, 오송화장품뷰티, 오송벤처임대산단, 오송제3생명과학국가산업단지, 청주도시첨단산업단지가 단지 조성 계획 중이다.

올해 투자의향서가 접수돼 검토되고 있는 청주시 상당구 가덕면 일원에 (가칭)남부일반산업단지,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일원에 (가칭)서오창테크노밸리까지 청주지역 산업단지 예정지는 총 10곳이다.

이에 따라 시는 청주시 도시기본계획을 변경 수립하는 용역을 추진 중이다.

용역 결과에 따라 주요 외곽 지역에 산업단지를 조성할 수 있도록 시가화 예정용지를 추가로 확보할 예정으로, 체계적이고 계획적인 산업단지 조성을 위해 적극 노력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청주시에 조성중이거나 조성예정인 산업단지 모두 수요자 중심의 체계적이고 전략적인 산업단지로 경쟁력을 강화해 개발할 계획”이라며 “추진 중인 산업단지 개발이 잘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