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왼쪽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익명의 시민 제천시 교동에 200만원 전달 ‘훈훈’

2018년 12월 11일(화)
이진호 기자 peter4u@naver.com
공유하기

구글+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스카스 라인라인 밴드밴드 URL복사URL복사

URL 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하실수 있습니다.

기탁 성금.jpg
▲ 익명의 한 시민이 자신의 신분을 밝히지 않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현금 200만원을 제천시 교동 행정복지센터에 기탁했다. 사진은 기탁된 성금. / 제천시 제공
[충북넷=이진호 기자] 익명의 한 시민이 자신의 신분을 밝히지 않고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현금 200만원을 기탁해 지역 사회를 훈훈하게 하고 있다.

제천시 교동 행정복지센터(동장 홍희표)는 지난 10일 오후 2시경 60대 중반으로 보이는 남성이 센터에 찾아와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현금 200만원을 기탁했다고 11일 밝혔다.

복지센터 관계자는 “감사의 인사를 전하고자 인적사항과 연락처를 부탁드렸지만 기부자는 밝히길 원치 않으셨다”며 “단지 장락동에 사는 주민이라고 밝히고 조용히 자리를 떠나셨다”고 말했다.

시는 기탁된 성금은 기부자의 뜻에 따라 충북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해 가까운 시일 내에 지역 내 어려운 이웃에게 지원할 계획이다.



전체선택후 복사하여 주세요.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