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무예 고수가 충주로’, 전국무예대제전 24일 개최

가 -가 +

이진호 기자
기사입력 2016-12-22 [11:02]

161223전국무예대전2.jpg
▲ 국내 최대의 종합무예대회인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제10회 전국무예대제전이 24일과 25일 양일간 충주체육관에서 개최된다.

[충북넷=이진호 기자] 전국 무예고수들이 택견의 고장 대한민국 중심도시 충주에 모인다.

22일 충주시에 따르면 국내 최대의 종합무예대회인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 제10회 전국무예대제전이 24일과 25일 양일간 충주체육관에서 개최된다.

㈔한국무술총연합회(회장 이시종) 주최로 택견, 태권도 등 30여개의 국내무예단체 선수들이 참가하는 이번 대회는 각 종목별 겨루기 경기와 시연경기와 기록경기, K-마샬아츠쇼 등 다양한 무술대회가 펼쳐진다.

특히 24일에 열리는 기록경기와 K-마샬아츠쇼에는 2016청주세계무예마스터십에서 훌륭한 기량을 선보인 무술고수들이 참가해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대회조직위는 크리스마스 이브를 맞아 참가한 선수 및 체육관을 방문한 관람객들을 대상으로 푸짐하고 다양한 경품행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대회관계자는 “올해로 10회째인 전국무예대제전은 전국 최대 규모의 종합무예대회로, 국내 무술인들의 화합 및 기량향상에 크게 기여해왔다”며 “대한민국 무술의 지속적인 발전과 무술 한류(K-Martial Arts)를 위해 끊임없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