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도서] ‘걸그룹이 된 아재’출간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19-03-27 [16:13]

▲ 걸그룹이 된 아재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신간도서 ‘걸그룹이 된 아재’가 출간됐다.

 

27일 북랩에 따르면 이 도서는 살아가던 40대 아재가 초절정 미모의 걸그룹 멤버와 영혼이 바뀐 후 최강 괴물 보컬이 돼 세계 무대를 평정해가는 이야기를 다룬 장편소설이다.

 

현재 의사 겸 수필가로 활동 중인 작가가 카카오페이지, 네이버, 조아라, 리디북스 등 다수의 플랫폼에 연재해 호응을 얻은 웹소설을 정식 출판했다.

 

흥미로운 설정과 파격적 전개로 인해 출간 전부터 관심을 받아 왔다.

 

책 속 주인공은 90년대에 흔했던 1집 가수 출신으로 현재는 연예 기획사를 운영하는 친구 아래서 생계형 보컬 트레이너로서 별 볼 일 없이 살아간다.

 

그러던 어느날 부분 월식이 일어나던 날, 자신이 가르치던 미모의 걸그룹 멤버와 영혼이 바뀌면서 최강 괴물 보컬로 거듭난다.

 

먼 길을 돌아 다시 돌아온 무대에서 마치 물 만난 물고기처럼 종횡무진 활약을 펼치는 과정을 통해 독자들은 마치 글로 음악을 듣는 것 같은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느낄 수 있다.

 

특히 서로 몸이 바뀐 윤호와 주리 사이에 생겨나는 알콩달콩한 케미 또한 이 소설의 중심축을 이룬다.

 

이 외에도 다양한 인물들이 빚어내는 꿀잼 스토리가, 대중음악·연예계·여행·요리 등에 대한 저자의 해박한 지식과 더불어 직조돼 두 권의 장편소설로 거듭났다.

 

‘린우(隣雨’)라는 필명을 쓰는 작가 곽재혁은 소아청소년과 전문의면서 2018년에 에세이문학으로 등단한 수필가이다.

 

곽재혁 작가는 "이 소설로 험난한 인생의 사막을 함께 건너고 있는 동지들에게 위안과 용기를 주고 싶다"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