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청주공예비엔날레 국제자문관 베스 맥킬롭 청주 방문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19-05-16 [17:15]

▲ 16일 V&A 영국 빅토리아 앤 알버트 뮤지엄 베스 맥킬롭 부관장이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내 조직위를 방문하고, 올해 열리는 비엔날레에 대한 다양한 대화를 나누고 기념사진 촬영을 위해 하고 있다. /청주시문화재단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유럽의 공예 강국 영국에서 한국 공예를 알리고, 공예문화 전파에 힘쓰고 있는 베스 맥킬롭이 청주를 방문해 눈길이다.

 

청주공예비엔날레조직위원회(위원장 한범덕)는 16일 V&A 영국 빅토리아 앤 알버트 뮤지엄 베스 맥킬롭 부관장이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 내 조직위를 방문했다고 밝혔다.

 

공예비엔날레조직위에 따르면 베스 맥킬롭 부관장은 2015년 청주공예비엔날레 국제자문관을 수행했다. 이번 방문은 올해 공예비엔날레 개최시기를 맞아 조직위를 방문했다는 것.

 

베스 맥킬롭 부관장은 박상언 총장과의 대화에서 “전문분야와 관련 대학 등에서는 한국 공예와 공예비엔날레에 대한 관심이 확실히 높아지고 있다”고 말했다.

 

조직위는 현재 강의와 집필을 위해 인쇄 역사를 비롯한 한국 공예를 조사 중인 베스 맥킬롭 부관장이 귀국과 동시에 오는 10월 개막하는 청주공예비엔날레를 영국에서 홍보하고, 행사 기간 재방문할 것을 약속했다고 전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