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악성민원 대응 나선다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19-06-17 [14:35]

▲ 증평군청 전경. /충북넷 DB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증평군이 악성민원에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시책을 내놓고 있다.

 

군은 악성민원에 대응하고 군민 중심 맞춤형 민원서비스 제공을 위해 민원응대 매뉴얼을 제작․배부했다고 17일 밝혔다.

 

책자형식으로 제작된 매뉴얼에는 민원응대 일반요령과 관련법령 등이 수록됐다.

 

최근 전국적인 문제로 부각되고 있는 폭언․폭행, 성희롱, 기물파손 등에 대한 대처능력을 높이기 위해 특이 상황별 민원응대 및 법적 대응 요령도 구체적으로 실었다.

 

이를 통해 민원서비스 품질을 높이고 민원담당공무원이 민원인 응대과정 중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갈등상황 해소를 통한 정신적․육체적 손실을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지난 달에는 군청과 읍․면 민원실 3곳에 비상벨을 설치했다.

 

긴급 상황 발생 시 별도의 신고 없이 비상벨만 누르면 112 상황실로 상황이 접수돼 5분 내로 경찰이 출동한다.

 

이와 함께 비상상황 전담책임제를 운영해 사건 발생 시 악성 민원인 제지와 비상벨 누름, 경찰 도착 전까지 적극 개입 등의 역할을 분담토록 한다.

 

군은 오는 6월 중에 괴산경찰서 및 경비업체 함께하는 악성민원 신속대응 합동 모의훈련도 계획 중이다.

 

훈련은 악성민원인의 폭언과 이에 대한 청원경찰의 제지, 비상벨을 통한 경비업체와 경찰 출동 순으로 진행된다.

 

이 밖에도 전 직원 행정전화 자동녹취기능, CCTV 등을 활용해 악성민원 피해를 최소화해 나간다.

 

군 관계자는 “고질 민원으로 이한 공무원의 사기저하는 민원서비스 품질 저하로 직결된다”며 “민원처리의 효율성을 높이고 특이민원으로부터 민원공무원을 보호하는데 집중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