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유아교육정책과 제도개선 발굴 위해 모여

가 -가 +

이정은 기자
기사입력 2019-06-19 [15:53]

▲충청북도교육청이 19일(수) 오전 10시 30분 도교육청 행복관에서 ‘유아교육협의회’를 구성·개최했다. / 충청북도교육청 제공    © 충북넷

 

 충청북도교육청이 19일(수) 오전 10시 30분 도교육청 행복관에서 ‘유아교육협의회’를 구성·개최했다.


이번 협의회는 유아교육 공공성 강화와 질적 혁신, 현장 중심 유아 교육 정책과 제도 개선과 발굴을 위해 마련됐다.


충청북도교육청 홍민식 부교육감을 위원장으로 하는 이 협의회는 유아교육전문가 2명, 공·사립유치원 교원 6명, 학부모 4명, 업무관련 공무원 등 총 18명으로 구성되어 7월말까지 운영된다.


협의회에서는 유아교육 개선 과제 발굴을 위한 자료 수집과 의견조사, 토론과 검토 등을 통해 유아교육의 공공성 강화와 유아교육의 질적 혁신을 위한 역할을 수행한다.


제도 개선 과제로 발굴된 내용을 바탕으로 교육청 즉시 개선을 검토 협의하거나, 필요성·중요성·재정효율성을 고려하여 교육부 검토과제로 제안·협의하게 된다.


도교육청은 “협의회를 통해 현장중심 유아교육정책과 제도개선 발굴로 공·사립유치원의 균형발전 방향을 제고하기 위한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