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교통대학교 창업지원단, ‘글로벌 예비창업자 프로그램’ 실시

7월1일~7월26일까지 중국 북경 대외경제무역대학교 연수

가 -가 +

박찬미 기자
기사입력 2019-07-12 [09:39]

▲ 한국교통대 충주캠퍼스 전경     © 충북넷

 

[충북넷=박찬미기자]국립한국교통대학교(총장 박준훈) 창업지원단이 창업에 관심있는 재학생 13명을 선발해 오는 26일까지 4주간 중국 북경의 대외경제무역대학교에서‘글로벌 예비창업자 프로그램’연수를 실시한다.

 

지난 1일 시작된 이번 연수는 초기창업패키지 사업의 일환으로 창업의 국제화 추세 및 세계 경제의 단일화에 대응하고 글로벌 청년창업자의 양성과 역량강화를 위해 마련됐다.

 

이번 프로그램은 단일시장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인 중국에서 시장 기회 발굴 등 13과목으로 구성된 교육과정과 토론, 창업경진대회로 진행된다.

 

창업지원단은 이번 연수를 위해 지난 6월 28일 대외경제무역대학교(중국 북경)와 ‘글로벌 청년창업 산학협동 실습‧교육’에 대한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김성룡 창업지원단 단장은“우리대학 학생의 자존감을 높이고 글로벌 역량을 키우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국제교류를 더욱 활성화해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