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차영 괴산군수, 균특 지방이양사업 예산 확보 ′발품행정′

충북도청 방문...22개 주요사업 균특 지방이양사업에 반영 적극 요청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19-07-19 [16:15]

▲ 19일 이차영 괴산군수가 국가 균특 예산확보를 위해 충북도를 방문해 담당 부서와 면담하고 있다. /괴산군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이차영 괴산군수가 오는 ‘2020년 국가균형발전특별회계 지방이양사업’예산 확보를 위해 발품행정에 나섰다.

 

이 군수는 19일 충북도청을 방문해 예산담당관실과 자연재난과 등 관련 사업부서를 차례로 방문·면담했다.

 

이날 신성영 충북도청 예산담당관을 만나 이 군수는 오는 2020년도 충북도 균특 지방이양사업 방침결정에 대한 괴산군의 입장을 전달했다.

 

이 군수는 내년도 균특 지방이양 주요 신청사업 22건에 대한 당위성과 필요성을 적극 피력하고, 꼭 반영될 수 있도록 요청했다.

 

주요 신청사업으로 ▲자연재난과 소관 구룡천(괴산지구) 지방하천정비사업 등 8건 ▲산림녹지과 소관 산림복지단지조성사업 등 6건 ▲농업정책과 소관 마을만들기사업 등 3건 ▲유기농산과 소관 청안지구 대구획경지정리사업 등 5건이다.

 

이 군수는 “국가 균특 사업이었던 소하천정비사업, 산림휴양녹색공간조성사업 등이 오는 2020년부터 지방이양사업으로 변경됨에 따라 군비 부담이 가중될 것”이라며 “지역 현안사업의 지속 추진을 위해 내년도 신규사업과 계속사업에 대한 보조비율이 현행과 동일하게 유지될 수 있도록 도 차원에서 힘써 달라”고 말했다.

 

이어, “균특의 기본 방향은 지역 간의 균형 격차를 줄이기 위해 별도로 지원하는 예산인 만큼 충북도의 역할이 매우 중요하다”며 “충북도에서 시·군 간 균형발전이 될 수 있도록 기준을 세워 예산편성 방안을 마련해 주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