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경자청, 한-우즈벡기업 협력계기 마련

우즈벡 투자대외무역부 차관 등 경제사절단 충북 경자청 내방

가 -가 +

이정은 기자
기사입력 2019-08-14 [04:36]

▲     © 충북넷


 우즈베키스탄 투자대외무역부 라지즈 쿠드라토브 차관 등 경제사절단 30여명이 13 충북경제자유구역청을 방문했다.

 

 이번 방문은 지난 4월 문재인 대통령이 우즈베키스탄을 방문, 미르지요예프 대통령과 ‘한-우즈벡 보건의료 협력센터‘를 중심으로 보건의료 분야에서 상호협력한데 따른 것이다.

 

  충북경제자유구역청은 이번 우즈베키스탄 경제사절단 방문을 통해 한국과 우즈베키스탄의 보건의료산업 현황을 공유하고, 충북경제자유구역과 우즈베키스탄 보건의료분야 입주기업 간 실질적인 협력의 계기를 마련할 계획이다.

 

  충북경제자유구역청 관계자는 "이번 우즈베키스탄의 경제사절단에 20여개의 보건의료분야의 기업 관계자도 함께 방한하여 충북경제자유구역 내 입주기업과 기업 대 기업미팅을 통해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사업협력방안이 논의되었으며, 앞으로 양 지역 기업 간 더욱 구체적인 협력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