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송혁신종합지원센터 바이오산업 두뇌역할"

이시종 지사, 오창지식복합센터와 함께 지역 랜드마크로 조성 주문

가 -가 +

이종억 기자
기사입력 2019-09-16 [16:04]

 



▲이시종 충북도지사. 사진/충청북도     © 충북넷

[충북넷=이종억 기자]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16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확대간부회의를 주재하며 오송에 건립 추진 중인 혁신종합지원센터에 대해 바이오산업의 두뇌역할을 강조했다.

이 지사는 "오송2산단 투자이익금 599억원으로 건립하려는 오송 혁신종합지원센터는 오창 지식산업복합센터와 함께 판교 테크노밸리처럼 지역의 랜드마크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해야 한다"며 "지원센터가 우수한 인재를 모아 바이오헬스산업의 두뇌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설계할 것을 검토하라"고 주문했다.

이 지사는 또 최근 일본수출규제에 따라 투자움직임이 감소한 만큼 충북의 올해 투자유치 목표액 10조원 달성을 위해 특별한 대책을 세우고 적극적으로 움직일 것과 천안에서 청주공항 간 복선전철 사업에 청주공항 활주로 연장도 고려할 것을 당부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