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동산수목원에서 음악과 함께 힐링 하세요~"

가을 감성 가득한 ‘숲 속 버스킹’ 21일 재개

가 -가 +

이종억 기자
기사입력 2019-09-16 [17:03]

 

▲가을 감성 가득 안고 돌아온 ‘숲 속 버스킹’포스터. 그림/충북도청     © 충북넷

 

[충북넷=이종억 기자] 미동산수목원(충북도산림환경연구소)은 숲과 예술이 어우러지는 ‘숲 속 버스킹’ 공연을 21일부터 재개한다고 16일 밝혔다.

 
가을 감성 가득 안고 돌아온 ‘숲 속 버스킹’은 9월 21일부터 10월 26일까지 매주 토요일 오후 2시 목재문화체험장 야외무대에서 개최된다.

 
공연일정은 첫날 인디밴드 ‘이상한 술집’을 시작으로 9월 28일 7인조 보컬밴드 ‘테크밴드’, 10월 4일 ‘미원중학교’의 오케스트라 공연, 10월 5일 ‘송빛나’의 얼후(중국 현악기), 10월 12일 재즈보컬리스트 ‘김홍석’, 10월 19일 오카리나 밴드 ‘파랑새’, 10월 26일 보컬 밴드 ‘타임플라워’ 순으로 진행 된다.

 
이번 가을 숲 속 버스킹은 대중가요, 클래식, 인디밴드 등 다양한 장르의 공연으로 구성해 듣는 즐거움을 더했다.


지난 4월 20일부터 5월 18일까지 열렸던 ‘미동산수목원 숲 속 버스킹’은 매주 클래식, 국악, 마술 등 다양한 공연으로 관람객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김상현 전시관운영팀장은 “버스킹 공연이 도민에게 힐링의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며 “가족이 함께 즐기며 소통할 수 있는 문화공연이 되도록 준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