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TP, ‘바이오 융합소재 산업화 센터’ 기술교류회 개최

기능성 바이오 소재 산업 육성을 위한 산학연 기술교류

가 -가 +

이정은 기자
기사입력 2019-11-12 [14:31]

▲충북TP, ‘바이오 융합소재 산업화 센터’ 기술교류회 사진. /충북테크노파크 제공     © 충북넷

 

(재)충북테크노파크가 주관하고 한국교통대가 참여하는 충북지역 시스템산업거점기관지원사업인 ‘바이오융합소재 산업화센터 구축’사업 기술교류회가 12일 증평군 에듀팜 특구 리조트에서 열렸다.

 

산업통상자원부 지역거점 산업 육성을 위한 사업으로 충북도와 증평군의 지원을 받은 ‘바이오융합소재 산업화센터’(한국교통대 증평캠퍼스 소재)는 화장품, 기능성 식품, 의료기기, 의약품 등의 기능성 바이오소재 산업 육성을 위해 △창업보육 및 제품 상용화 지원 시설 장비 구축, △사업화 지원프로그램 등의 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이번 교류회에서는 충북테크노파크와 한국교통대학교, (주)바이오톡스텍이 기능성 바이오 소재 관련 기업의 전임상 시험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협약체결과 서원대학교 바이오코스메틱학과 경기열 교수의 ‘노화방지 기술 및 산업동향’ 등의 초청강연 등이 진행됐다.

 

또한, 센터의 사업화 지원 프로그램 수혜기업의 우수사례 교류 등이 진행되어 참석한 산학연 관계자 70여명에게 사업에 필요한 각종 노하우 등을 공유하는 자리도 가졌다.

 

본 센터 구축 사업은 2017년도 사업이 시작되어 2021년까지 국비와 지방비를 포함한 약 216억 원의 사업비로 추진되는 사업이며, 기능성 바이오 소재 개발 및 시제품 제작에 필요한 각종 첨단 장비들을 구축하며 올해 4월 센터를 개소했다.

 

또한, 센터 내에 10여개의 창업보육 공간을 마련하여 지역에 뿌리내릴 바이오 소재 관련 유망 중소벤처 기업들을 모집하고 있다.

 

충북도과 증평군은 본센터 구축 사업으로 지역 내 미래 고부가가치 바이오 신산업을 발굴 및 육성하고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의 삶의 질 개선을 도모할 계획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