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파 ‧ 강풍 대비 농작물 및 시설물 관리 이렇게 하세요

가 -가 +

김택수 기자
기사입력 2019-12-06 [18:03]

 [충북넷=김택수 기자] 충청북도농업기술원(원장 송용섭)은 최근 충북도내 일부 지역에 기온이 영하로 떨어짐에 따라 농작물 피해가 우려된다며, 한파‧강풍 대비 농작물 및 시설물 관리에 신경써 줄 것을 당부했다.

 

기상청이 발표한 기상전망에 따르면 올 겨울은 기온이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겠으며, 대륙고기압의 영향으로 기온이 크게 떨어질 때도 있을 것으로 전망했다.

 

한파 및 강풍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과수는 나무 대목 및 주간부에 백색 수성페인트를 바르거나 보온재 등으로 피복해야 하며, 시설재배의 경우 고추, 오이 토마토 등 과채류와 절화류는 밤 온도를 12℃이상, 상추 등 엽채류는 8℃이상 유지해야 한다.

 

마지막으로 시설물은 하우스 비닐이 날리거나 찢어지지 않도록 고정끈을 튼튼하게 보강해야 하고, 비닐이 찢어진 부분은 보수하여 저온이나 바람 피해를 받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또한 한파대비 온풍기 등 가온시설을 수시로 점검하고 정전, 온풍기 고장대비 부직포 및 양초‧알코올 등 응급대책 자재를 준비한다.

 

도 농업기술원 한경희 기술보급과장은“겨울철 급격한 저온․강풍에 따른 농작물 피해를 주의해야 한다”며,“한파에 따른 사전대비를 철저히 해 달라”고 당부하였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