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공공디자인 재능나눔사업 활동성과 발표회' 개최

대학생 재능나눔으로 충북 미래 디자인

가 -가 +

이정은 기자
기사입력 2019-12-09 [15:29]

▲충북도는 9일 충북미래여성플라자 문화이벤트홀에서 ‘제6기 충청북도 공공디자인 재능나눔사업 활동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충북도청 제공    © 충북넷

 

충북도는 9일 충북미래여성플라자 문화이벤트홀에서 ‘제6기 충청북도 공공디자인 재능나눔사업 활동성과발표회’를 개최했다.


올해로 6회째를 맞은 이 행사에는 도내 대학생으로 구성된 공공디자인 재능나눔 서포터즈, 지도교수, 시‧군 공무원 등 총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그 동안의 활동성과를 공유했다.

 

이 사업은 도와 대학이 협력해서 추진하는 디자인 재능나눔 프로젝트로 도내 대학생들의 디자인 재능을 사회에 기부하고 도정 참여 기반을 마련하는 한편, 도·시군에서 필요로 하는 디자인을 개발․활용하고자 기획됐다.

 

청주대 산업디자인학과(지도교수 조성배), 중원대학교 융합디자인학과(지도교수 이아람)에서 총 14개팀 38명으로 구성된 ‘제6기 충청북도 공공디자인 재능나눔 서포터즈’는 충청북도 도시재생사업(운천신봉동‧내덕동‧영운동 권역 등)을 비롯하여 괴산 전통시장 상권 활성화를 위한 캐릭터·푸드트럭 디자인, 증평 자전거길 홍보 및 안내사인 디자인, 범죄예방 디자인 개발 등 총 16건의 수준급 작품을 완성, 전시하여 참석자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날 행사에는 공공디자인 활성화 유공자 및 재능나눔사업 활동 우수팀에 대한 시상식도 가졌다. 공공디자인 활성화 유공자로 청주대학교 조성배 교수와 중원대학교 이아람 교수가 도지사 표창을 받았다.

 

또한 공공디자인 재능나눔사업 활동성과 최우수상으로는 운천·신봉동 일원에 흥덕사와 직지를 콘텐츠로 활용하여 인쇄문화 테마거리로 디자인 한 청주대학교 ‘운천신봉동팀’(송지헌,최한슬,김준완,이민영,황혜경,이다솜 학생)이 수상했으며 그 외에도 우수상 1팀, 장려상 2팀이 수상했다.

 

사업에 참여한 송지헌 학생(청주대)은 “지역사회를 위해 디자인 재능나눔 활동을 하며 디자인의 사회적 가치에 대해 느낄 수 있는 뜻깊은 시간이었다.”라고 참여 소감을 밝혔다.

 

최경환 건축문화과장은 “나눔의 가치가 담긴 참신한 디자인 작품들이 도시재생사업을 비롯한 다양한 공공사업에 실제 활용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