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2020년 설 명절 종합대책 추진

가 -가 +

김택수 기자
기사입력 2020-01-22 [18:46]

 [충북넷=김택수 기자] 충북도는 설 명절을 앞두고 164만 도민과 충북을 방문하는 귀성객・관광객 모두가 편안하고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설 명절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추진한다고 밝혔다.


충북도는 도민들이 편안하고 즐거운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 성수품 물가안정 및 관리 ▲ 주민생활 안정 ▲ 귀성·귀경길 교통 및 수송 ▲ 각종 사건․사고 예방 및 신속 대응 ▲ 취약·소외계층과 함께하는 나눔 문화 확산 ▲ 엄정한 공직기강 확립 등 6개 중점추진분야  24개 세부추진대책을 마련하였다.


이에 따라 충북도는 주민생활과 밀접한 설 성수품의 가격상승에 대비 개인서비스 및 농축수산식품 등에 대한 요금인상, 매점매석, 가격표시제 불이행 등을 집중 단속하는 한편, 제수용품 등 설 성수품 중 32개 중점관리품목을 선정하여 특별 점검을 실시한다.


또한, 설 연휴기간 동안 응급환자의 진료가 가능하도록 응급·당직의료기관, 휴일지킴이약국을 지정하는 등 비상진료체계를 유지하며, 연휴기간 동안 발생되는 쓰레기 관리대책을 추진하여 주민생활 안정을 도모할 예정이다.


그리고 설 연휴기간 도민의 불편해소를 위해 도민불편 종합신고센터를 운영하는 등 생활 관련 불편해소에 적극 대응 및 조치해 나갈 예정이다.


귀성·귀경객의 편의를 위해서 여객터미널 등을 일제 정비・점검하고 연휴기간 고속·시외버스에 대해 17개 노선 106회 증편* 운행하며,  강설 및 결빙 등 기상특보 발령에 대비하여 도로관리 부서 비상근무 실시 등 연휴기간 동안 특별교통대책상황실을 운영하여 교통 불편 상황 발생을 최소화할 계획이다.


각종 재난․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연휴기간 동안 도 재난안전상황실을 운영하며, 도내 소방관서에서는 화재예방을 위한 특별경계근무도 실시한다. 
 
한편,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164만 도민은 물론 우리 도를 찾는 귀성객·관광객 모두가 편안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도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