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대 의과대학, 2년 연속 의사국가시험 전원 합격

사회 요구에 부응하는 전인적 의료인력 양성 교육 실현

가 -가 +

이정은 기자
기사입력 2020-01-22 [18:50]

 

[충북넷=이정은 기자] 충북대학교(총장 김수갑) 의과대학 졸업예정자 45명이 지난 1월 7일(화)부터 1월 8일(수)까지 양일간에 걸쳐 시행된 ‘제84회 의사 국가고시’에 응시해 전원이 합격했다. 이로써 충북대는 2년 연속으로 전원 합격하는 쾌거를 거뒀다.

 

의과대학은 ASK2019(Accreditation Standard of KIMEE 2019, 한국의학교육평가원 평가인증)를 바탕으로 기본 진료역량 중심의 의학교육을 강화하여 사회의 요구에 부응하는 전인적인 의료인 양성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학생들의 학습성취도 및 만족도에 대한 평가와 피드백을 기반으로 교육과정을 개선하고 의료 인문학적인 문제에 대한 내용들을 통합임상의학강좌와 융합하는 등 의료 인문학 강의의 내실화를 통해 변화하는 의료 환경에 대비하여 학생들의 학업성취도 향상시켰다.

 

박선미 의과대학장은 “이번 의사국가시험 전원 합격은 의사국가시험 모의고사 진행 및 의사국가고시 필기·실기 시험의 분석을 통한 실습 장비를 보완하고 시험 항목을 개발하는 등 학생들을 위한 다각적인 교육 및 강의 환경 개선을 위한 대학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 속에서 이루어진 성과이며 의예과에서 의학과에 이르는 6년의 과정 속에 기초∙예방∙임상의학의 다각적인 교육시스템 및 현장 중심적 임상실습 등 학생 중심적 교육의 결과”라고 분석했다.

 

한편, 충북대 의과대학은 지난 2014년부터 2017년까지 의사국가시험에 4년 연속으로 100%합격했으며, 올해도 졸업예정자 45명이 전원 합격해 지난해 이어 2년 연속 100% 합격이라는 영예를 안았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