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원대, 2020학년도 등록금 동결

가 -가 +

이정은 기자
기사입력 2020-01-29 [13:43]

중원대학교 정문. /중원대 제공  © 충북넷


[충북넷=이정은 기자] 충북 괴산 중원대학교는 학생 및 학부모의 등록금 부담과 경기침체 등을 고려해 2020학년도 등록금을 동결한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등록금 동결 결정은 지난 20일 교직원, 학생 대표 및 관련 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중원대학교 등록금 심의위원회의 심도 있는 논의와 대학 본부의 정책을 통해 최종 확정됐다.

 

또한 2018학년도부터 매년 단계적으로 입학금 인하를 추진해 온 중원대는 2020학년도 신입생 입학금도 전년도 대비 33%를 인하하기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중원대는 올해로 10년째 등록금을 인하 또는 동결했으며, 재정 운용에 어려움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다양한 장학금 혜택을 마련하여 학생들이 교육비 부담을 최소화하고 학업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방침이다.

 

최초 합격자에게는 수업료의 30%를 장학금으로 지급하며, 성적에 따라 최대 4년간 등록금 전액에서부터 입학학기 수업료 50%까지 지급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4년간 생활관관리비 장학금을 50% 지급하는 등 다양한 장학 혜택을 제공한다.

 

김두년 총장은 “오랜 기간 등록금을 인하 및 동결함에 따라 재정 운영 압박이 불가피하지만, 학생들이 교육비 부담없이 학업에만 전념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최우선이다”면서 “재단의 전폭적인 지원과 함께 정부재정지원사업 유치에 전력을 기울여 교육의 질 제고 및 학생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 투자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