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코로나19 여파’초정약수축제 취소

축제추진위원회, 14회 세종대왕과 초정약수 축제 취소 결정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20-03-25 [16:45]

▲ ‘코로나19 여파’초정약수축제 취소. /청주시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 청주=오홍지 기자] 청주시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확산을 막기 위해 오는 5월 29일 열릴 예정이었던 14회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를 취소한다고 25일 밝혔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사태가 장기화됨에 따라 축제추진위원회를 열어 의견을 수렴한 결과, 시민과 관광객들의 안전과 시기적인 특수성을 감안해 축제 취소로 의견을 모았다.

 

김연승 관광정책과장은“코로나19 사태 종식을 위한 국가적 분위기와 지역 내 여론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아쉽지만 취소 결정을 내렸다”라며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대안 방안 마련에 적극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내년에 더욱 다양하고, 알찬 콘텐츠를 준비해 풍성하고 내실 있는 축제를 준비하겠다”라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