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청년저축계좌 가입자 모집… 청년 목돈 마련 기회

3년간 월 10만 원 저축하고 3가지 요건 충족 시 1440만 원 플러스 이자 지급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20-04-06 [14:26]

▲ 증평군청 전경. /충북넷 DB     ©오홍지 기자

 

[충북냇=오홍지 기자] 증평군이 오는 7일부터 24일까지 청년저축계좌 가입자 3명을 모집한다.

 

청년저축계좌는 높은 청년 실업률과 부모 세대의 대거 퇴직 등으로 새로운 빈곤위험군으로 부상한 근로빈곤층 청년의 자산형성을 돕기 위해 올해 처음 시행된다.

 

청년이 매월 10만 원을 저축하면 근로소득장려금 30만원을 지원하는 방식으로, 3년 뒤 원금에 4배에 달하는 1440만 원(이자 별도)의 목돈을 마련할 수 있다.

 

단, 청년은 3년 동안 ▲근로활동 지속 ▲국가공인 자격증 취득 ▲총 3회 교육(연 1회)이수 조건을 모두 충족해야 한다.

 

소득인정액이 기준중위소득 50% 이하인 주거·교육급여 수급 가구 또는 차상위 가구의 만15~39세 근로 청년을 대상으로 하며, 오는 7일부터 24일까지 읍·면사무소를 찾아 신청하면 된다.

 

군은 신청자에 대한 자격 요건과 자립·자활 의지 등을 심사해 오는 6월 중 대상자를 선정할 방침이다.

 

자세한 사항은 증평군 생활지원과(043-835-3544)로 문의하면 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