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미세먼지 저감 도시숲 확충

30억원 투입, 녹색쌈지숲 등 15개소 조성

가 -가 +

민정홍 기자
기사입력 2020-04-08 [17:39]

▲ 녹색쌈지숲  © 충북넷

 

  충북도는 8일 최근 증가하는 미세먼지 저감과 도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올해 3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도내 15개소에 다양한 유형의 도시숲을 올 상반기내에 조성한다고 밝혔다.

 

  이는 미세먼지 저감과 열섬현상 완화 등 생활환경 개선을 위한 조처다.
   
  세부 사업별로는 녹색쌈지숲 3개소(0.6㏊), 생활환경숲 2개소(2.2㏊), 산림공원 1개소(1.5㏊), 명상숲 1개소(0.1㏊), 가로수 5개소(23.3㎞), 명품가로숲길 3개소(15㎞)라고 밝혔다.

 

  도시숲은 여름 한 낮의 평균기온을 3~7℃ 완화시키고, 1㏊의 숲은 연간 미세먼지 46㎏을 포함한 대기오염 물질 168㎏을 흡착‧흡수하는 효과가 있다.

 

  한편 도는 작년에도 50억원을 투자해 도내 15개소에 다양한 유형의 도시숲을 조성했다.

 

  충북도 관계자는 ”도시숲은 기후완화와 소음감소, 대기정화는 물론 도민의 휴식과 정서함양에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면서 ”앞으로도 지속적인 도시숲 확충을 통환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 하겠다.” 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