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학년도 충북도 고등학교 입학전형 기본계획’변경

충북도교육청, 연간 20시간인 봉사활동 → 12시간으로 낮춰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20-05-26 [16:26]

▲ 충북도교육청.     ©충북넷

 

[충북넷=오홍지 기자] 충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에 따라 ‘2021학년도 충북도 고등학교 입학전형 기본계획’을 변경했다고 26일 밝혔다.

 

도교육청은 기존 연간 20시간인 봉사활동 인정 시간을 올해에 한정해 12시간으로 낮추기로 했다.

 

현재 중학교 1~2학년 재학생의 2022~2023학년도 고입 전형 시 현재 학년 봉사활동 성적은 이번에 변경된 산출방법이 적용된다.

 

여기에 오는 8월25일~26일 충북과학고 원서교부접수를 9월2일~3일로 일정 일부를 변경했다.

 

심지어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이 오는 12월3일로 연기되면서, 특성화고 전형일정과 맞물려 부득이 특별전형·일반전형마저 변경됐다.

 

특별전형에 원서교부접수일은 오는 11월24일~23일, 면접·실기고사 11월26일~25일, 합격자발표일 11월27일~26일로 각 변경됐다.

 

일반전형에 원서교부접수일은 오는 11월27일~12월1일, 면접·실기고사 12월4일~7일, 합격자발표일 12월7일~8일로 각 변경됐다.

 

한편, 이번 기본계획 변경에는 코로나19로 인한 등교수업의 연기·감염병 위험에 따른 학생 안전 확보와 봉사활동 실시의 현실적 어려움에 대응하기 위한 것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