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대청호에 뱀장어 치어 방류

선호도 최고품종 극동산 뱀장어 종자 무상 방류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20-05-29 [10:55]

▲ 청주시 전경. /충북넷DB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청주시가 29일 대청호에 유전자 검사와 전염병 검사를 마친 뱀장어 치어 5204여 마리를 방류했다.

 

이번에 방류한 뱀장어는 극동산 뱀장어로 어업인들의 고부가가치 주요 소득 품목이다.

 

대청호 수면에는 매년 생태계 교란어종 퇴치사업을 실시해 베스, 블루길의 수가 점차 감소되고 있어 토종어류의 서식지로 적합한 장소이다.

 

지난해 대청호에 뱀장어와 쏘가리, 동자개 6만 마리를 방류해 수산자원 증대와 어민들의 소득 증대의 효과를 봐 올해 역시 뱀장어를 포함해 동자개를 방류할 예정이다. 

 

뱀장어는 내수면어업법에 따라 댐 지역에서 체장 45cm 이하는 포획이 금지돼 있고 수산종자관리사업 지침에 따라 3~7월 내에 전장 10cm이상만 방류를 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대청호의 균형 있는 생태계와 어족자원 증강을 위해 토종어류 치어 방류, 교란어종 퇴치, 불법어업 행위 단속 등 다방면에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