괴산군, 구석구석 ‘우리동네 출동반장’사업 재개

저소득 취약계층 대상 생활 불편 해소 위해 재능기부 나서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20-07-09 [00:13]

▲ 우리동네 출동반장. /괴산군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괴산군이 코로나19로 잠정 중단했던 ‘우리동네 출동반장’사업을 재개했다.

 

우리동네 출동반장이란 지역의 저소득가구 중 독거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에게 수도, 전기, 보일러 고장 등의 문제가 발생할 경우 소규모 수리를 지원하는 생활 밀착형 사업이다.

 

지난 3월 우리동네 출동반장 6명을 위촉하고 사업을 추진했던 괴산군은, 이후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사업의 진행을 미뤄오다 6월부터 재시동에 나섰다.

 

군은 지난 7일까지 우리동네 출동반장 6명이 관내 20여 가구를 방문해 고장 난 문 교체, 지붕 배수구 정비, 보일러 정비, 가스 타이머 콕 설치 등을 도왔다고 밝혔다.

 

특히, 이들은 모두 가스, 주택, 보일러, 전기 설비 분야에 종사하고 있는 전문가들로, 재료비 등 실비만을 지급받고 지역의 소외계층을 위해 자발적인 봉사에 나선 것이어서 더욱 눈길을 끈다.

 

이차영 군수는 “점차 고령화되는 사회에서 독거노인을 위한 사회복지망 구축은 선택이 아닌 필수”라면서 “우리동네 출동반장이 독거노인을 비롯한 우리 사회 취약계층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우리동네 출동반장 서비스는 거주지 읍·면사무소에서 신청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