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의회, 특별재난지역 지정 촉구 성명서 발표

가 -가 +

민정홍 기자
기사입력 2020-08-05 [17:58]

 

[충북넷=민정홍 기자] 충북도의회가 5일 기록적인 집중 호우로 엄청난 인명과 재산피해를 입은 충북 중·북부지역에 특별재난지역 지정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발표했다.

 

충북 도내에는 지난 731일부터 83일까지 나흘간 이어진 기록적인 폭우로 충주·제천·음성·단양 등 충북 중·북부지역에 막대한 인적·물적 피해가 발생했다. 피해 상황으로는 5일 오전 7시 기준 사망 4, 실종 9명이 발생했고 312세대 618명의 이재민이 발생했으며, 도로와 하천 등 공공시설 799개소와 주택침수, 농경지, 축산, 수산 등 사유시설 430개소가 매몰되거나 유실됐다.

 

이에 충북도의회는 사상 유래 없는 대규모 재난 상황에 지자체 대응만으로는 한계가 있다실의에 빠진 충북도민들의 생활안정과 신속한 피해복구, 사유시설의 직·간접 지원을 위해 충북 중·북부 5개 시·군 지역을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해 줄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고 말했다.

 

충북도의회 박문희 의장은 향후 피해 규모가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돼 피해 상황을 예의주시 한 후 행정안전부 등 관계부처에 특별재난지역으로 조속히 지정해 줄 것과 신속한 복구를 위한 특별교부세 지원을 건의하는 등 모든 방법을 모색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