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2021~2026학년도 고교생 배치계획 수립

가 -가 +

민정홍 기자
기사입력 2020-08-06 [17:34]

 

[충북넷=민정홍 기자] 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2021~2026학년도 고등학교 중기 학생배치계획을 수립했다.

 

이에 따르면 20222교 폐지(주덕고, 목도고), 20232교 신설(용전고, 본성고)로 도내 고등학교 수는 84교로 유지되며, 지난해까지 지속적인 감소 추세였던 학생 수는 황금돼지띠(2023학견도 고입 예정), 백호띠(2026학년도 고입 예정) 출생아로 인해 감소 추세가 멈추고 대략 41,000명 내외로 증감을 반복한다.

 

도내 전체 학생수는 증감을 반복하지만 오창이나 혁신도시 등 일부 지역은 학생 수가 지속적으로 증가한다. 혁신도시는 본성고를 신설하고 오창 지역은 총 15학급을 증설하여 증가하는 학생을 배치한다.

 

고입 전형에서 지속적으로 미달되는 학교에 대한 감축 계획도 추진한다. 2020학년도 고입 전형 결과 미달되는 학교는 2021학년도 신입생 급당 정원을 감축하고 2021학년도 고입 전형 결과 반복해서 미달할 경우 학급 감축을 추진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2007~2012년 일시적인 출산 붐 현상으로 지속적인 감소 추세였던 이전과는 달리 2021~2026년에는 고등학생 수가 증감을 반복하고, 일부 지역은 지속적으로 증가하여 학급 수를 무조건 감축하기는 어려운 실정이다이러한 상황을 감안하여 학생의 만족도를 높이고 교육 여건을 개선할 수 있는 배치계획을 수립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