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원대, 수시 면접·실기고사 대비 안전 방역 체계 강화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20-10-12 [14:34]

▲ 방역모습. /중원대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중원대학교(총장 김두년)는 오는 15~17일까지 3일간 진행되는 2021학년도 수시 면접·실기고사를 대비하여 철저한 안전 방역 체계를 강화했다고 12일 밝혔다.

 

중원대는 면접·실기고사 관련하여 최근 제6차 코로나-19 극복 대학위원회를 열고, 수험생들의 공정성 제고 및 고사 참여의 기회를 최우선으로 하기 위해, 2021학년도 수시 면접·실기고사의 대면시험을 원칙으로 결정했다. 

 

이에 따라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캠퍼스로 거듭나기 위해 전체 건물 내부의 기존 방역횟수를 늘리고, 입구에서부터 손소독 및 바코드를 이용한 발열체크 전산시스템을 갖추고 철저한 대비책을 마련했다.

 

또, 기존과 비교해 고사 시간별로 응시인원을 축소하여 수험생 접촉을 최소화하기로 하고, 학부모 및 외부인들의 고사장 건물 입실을 통제하고 별도의 대기장소를 마련했다. 고사 당일 유증상 수험생이 발생할 경우 별도로 마련된 격리고사장에서 온라인 화상면접을 진행할 예정이다.  

 

이홍기 입학처장은 “코로나 19의 상황에도 불구하고 수험생들의 공정성 제고와 고사 참여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대면시험이라는 어려운 결정을 했다”며 “철저한 방역을 통해 면접·실기고사에 대한 불안감을 느끼지 않도록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수시 전형과 관련한 자세한 사항은 중원대 입학 홈페이지에 확인 가능하며, 면접 가이드 안내 영상은 중원대 유튜브 공식채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