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충주농산물 활용 특화상품 개발 업무협약

지역 내 전문가공업체와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가공상품화 앞장

가 -가 +

박찬미 기자
기사입력 2021-03-16 [09:25]

▲ 충주농산물활용 특화상품 개발 업무협약(월악산농원). /충주시 제공  © 박찬미 기자


[충북넷 충주=박찬미 기자] 충주시는 지역 내 유통업체와 맞손을 잡고 충주농산물을 활용한 특화상품 개발에 나섰다고 16일 밝혔다.

 

충주시농업기술센터는 지난해 12월부터 3월까지 5개 가공·유통업체와 업무협약식을 갖고, 충주농산물을 활용한 특화상품 개발·상품화를 위한 발판을 마련했다.

 

센터와 협약을 맺은 업체는 ▲함경옥 충주사과만두냉면(대표 신동화) ▲가공전문업체 농업회사법인(주) 월악산농원(대표 이선옥) ▲농업회사법인(주) 디엔(대표 조미순) ▲유통업체 ㈜바이오비(대표 지형석) ▲모자연약국(대표 한형선) 등이다.

 

주요 내용은 지역농산물, 약용작물 등을 활용한 특화상품개발과 유통 마케팅, 상품 홍보, 산업재산권 확보 등을 위한 협력 및 제품에 대한 기술이전 등이다.

 

센터는 이번 협약을 맺은 업체들과 함께 충주 사과를 이용한 가공상품 개발은 물론 충주농산물을 활용한 특화상품을 개발하고 다양한 유통채널을 활용해 판매 및 홍보에도 매진할 계획이다.

 

센터 관계자는 “지역 농산물 소비 촉진을 위해서는 판로개척과 다양한 가공상품 개발이 중요하다”며 “이번 협약이 지역 내 가공전문업체의 가공기술과 보유 고객을 활용해 특화상품을 개발하고, 신속한 시장성을 높여 지역농산물 소비 촉진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