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17일부터 충북여성재단 종합감사 실시

재정운영·경영 합리화 도모

가 -가 +

이규영 기자
기사입력 2021-06-15 [17:36]

▲ 충북도청 전경. 사진/충청북도     ©충북넷

 

[충북넷=이규영 기자] 충북도는 오는 17일부터 25일까지 7일간 충북여성재단에 대한 종합감사를 실시한다.

 

이번 감사는 금년 들어 충북도내 출자출연기관 및 보조금단체 중 3번째로 실시되는 종합감사로, 여성재단의 건전하고 투명한 재정 운영과 경영의 합리화를 도모하기 위해 추진된다.

 

재정관리, 조직인사복리후생 등 경영관리 실태 전반을 점검해 개선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보조금 집행, 정산 적정여부에 대한 중점 감사도 실시한다.

 

또한 가정폭력 등으로 피해 받는 여성의 인권보호를 위해 운영 중인여성긴급전화 1366 충북센터성별영향평가센터도 함께 점검하여 센터 운영의 불합리한 사항은 제도개선 등의 대안도 제시할 예정이다.

 

도는 현재 코로나19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점을 고려해 추가확산 방지 및생활 속 거리두기를 철저히 실천하고자 데이터 분석 등을 통한 감사로 피감기관 직원들과의 접촉을 최소화 하는 방향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한편 금번 감사는 성평등 문화 확산 및 여성가족 역량강화 교육과 정책조사 연구 등을 위해 2017년 출범한 충북여성재단에 대하여 처음 실시하는 종합감사로 감사를 통해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운영이 도모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충북도 감사관(임양기)충북여성재단 종합감사를 처음 실시함에 따라 제반규정의 전반적인 정비 및 내실 있는 감사 추진과 제도개선 등 대안을 제시하는문제해결형 감사를 지속적으로 이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