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 개관… 무예의 국제화 도약

충주세계무술공원 내 150석 규모 국제회의장 갖춰

가 -가 +

박찬미 기자
기사입력 2020-11-19 [18:35]

▲ 충주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ICM) 개관식. /충주시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 충주=박찬미 기자] 세계 전통 무예 중심 본부 기능을 수행하게 될 유네스코 국제무예센터(ICM)가 지난 19일 국제무예센터 다목적홀에서 개관식을 가졌다. 

 

이날 개관식에는 조길형 충주시장을 비롯해 이시종 충청북도지사, 도의원 시의원, 국내 유네스코 인사, 무예기관 및 단체, 무예 관련 대학교수, 시민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무예분야에서 충주의 위상을 더욱 높이게 될 국제무예센터의 문을 활짝 열었다. 

 

ICM은 충주세계무술공원 내 9,300㎡ 부지에 총사업비 180억여 원을 들여 연면적 5,736㎡(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로 조성됐다.

 

이곳은 각종 공연과 국제행사를 치를 수 있는 350석 규모의 컨벤션홀, 통역시스템이 갖춰진 150석(관람석 포함) 규모의 국제회의장, 세미나실, 자료실, 무예 단체 사무공간, 야외공연장 등으로 꾸며졌다.  

 

충주시는 지난 2013년 11월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제37차 유네스코 총회에서 세계무술축제 개최지로서 세계무술 발전에 기여한 점이 인정되어 ICM 설립지로 확정됐다.

 

ICM는 세계 청소년의 발달과 참여를 위한 전통무예 교류・발전 연구사업, 국제스포츠 외교 활성화와 무예를 통한 선진국과 개도국 간의 청소년 교육프로그램 보급사업 등을 추진하는 유네스코 카테고리Ⅱ 기구이다.

 

시는 ICM이 건립됨으로써 세계 무예업무를 총괄 조정하는 기능이 더욱 확대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종배 국회의원은 “세계 전통무예의 보존과 진흥뿐만 아니라, 세계 무예 청소년의 교류 확대 등을 통해 충주가 국제사회에서 무예의 중심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국제무예센터 사업 확충 및 예산 확보 등을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시종 도지사는 “그동안 무예에 대한 충북의 노력들이 결실을 맺어 기쁘고, 오늘을 계기로 충북이 올림픽의 도시 스위스 로잔처럼 국제무예계의 중심지로 거듭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조길형 충주시장은 “국제무예센터 건립을 통해 우리 고유의 전통무예를 전 세계에 널리 보급하고, 국제회의, 컨벤션, 국제학술세미나 등을 개최함으로써 세계무예 분야에서 충주의 국제적 위상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