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지방재정의 숲 조성사업’공모 선정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20-11-25 [22:39]

▲ 지방재정 숲 대상지. /증평군 제공  © 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증평군이 한국지방재정공제회에서 추진하는“지방재정의 숲 조성사업”공모에 선정돼 녹색쉼터를 확충한다.

 

‘지방재정의 숲’은 한국지방재정공제회에서 개소 당 1억 원을 지원하는 사회공헌사업이다.

 

지자체를 대상으로 공모한 올해 사업에 전국에서 6개의 자치단체가 선정됐으며 충북에서는 증평이 유일하다.

 

군은 미암리 665-5일원 도로변 옆에 위치한 녹지대에 고사목과 잡목을 제거하고 가로공원의 녹색쉼터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이 곳은 현재 건설 중인 770세대 규모의 아파트단지(코아루휴티스)가 맞은 편에 위치해 앞으로 녹색 휴식 공간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는 지역이다.

 

군 관계자는“지방재정의 숲 조성사업 공모에 당선되어 기쁘게 생각하며 충북에서 유일하게 당선된 만큼 지역주민의 녹지수요에 부흥할 수 있는 사업이 될 수 있도록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