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인물] 전국이·통장연합 충북지부장에 김병태 씨 당선

가 -가 +

박찬미 기자
기사입력 2021-03-10 [14:06]

▲ 김병태 지부장. /충주시 제공  © 박찬미 기자

[충북넷 충주=박찬미 기자] 충주시 이·통장협의회 김병태(64) 회장이 (사)전국이통장연합회 충북지부장에 당선됐다.

 

전국이통장연합회 충북지부는 지난 8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정기회의를 열고 향후 2년간 충북도 이·통장연합회를 이끌어갈 임원을 선출했다고 10일 밝혔다.

 

김 회장은 2005년부터 16년 동안 동량면 운교 1리 이장을 역임하고, 2019년부터 충주시 이·통장협의회장을 역임하는 등 지역사회를 위해 헌신·봉사해 왔다.

 

김병태 회장은 “코로나로 모두가 힘들어하는 상황 속에서 충북도 이·통장들의 대표라는 중책을 맡겨준 데 감사와 동시에 막중한 책임을 느낀다”라며 “함께 당선되신 임원진과 도민의 복리증진과 지역발전을 위해 기초행정의 최 일선에 서서 최선을 다하도록 이끌어 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도민의 건의와 행정에 대한 수요를 위한 가교역할은 물론 도에서 추진하는 각종 현안 사업이 원만히 해결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이·통장들의 역량 강화와 사기진작을 위한 내실 있는 사업 등을 차질없이 구상해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 부회장에 황은준(49·청주), 권병기(52·제천) 씨, 5명의 임원진을 선출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