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천군-가스기술공사, 수소 충전소 구축 업무협약

가 -가 +

오홍지 기자
기사입력 2021-04-07 [19:17]

▲ 업무협약 모습. /진천군 제공  © 오홍지 기자오홍지 기자


[충북넷=오홍지 기자] 진천군은 한국가스기술공사와 수소충전소 구축사업 업무협약을 맺었다.

 

양 기관은 이번 협약으로 청정교통 인프라 구축 확대를 위해 수소충전소에 대한 포괄적인 기술지원과 정보교류를 통해 상생 발전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하게 됐다.

 

군은 가스기술공사와 함께 30억 원의 예산을 투입해 관내 부지에 2022년 6월 준공을 목표로 수소연료전지자동차 충전시설을 구축할 계획이다.

 

충전소는 400kg/일, 하루 66대(승용 65대, 버스 1대)의 자동차가 이용할 수 있도록 조성된다.

 

송기섭 진천군수는 “수소연료전지차 보급 확대에 기여하고 미세먼지로부터 지역 주민들의 건강을 보호하고자 충전소 설치를 추진하게 됐다”며 “시민들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수소충전소 구축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지난 3월 민간에 수소연료전지차 5대를 지원한바 있으며 수소충전소 구축이 완료되는 내년에는 올해보다 4배 증가한 20대 이상을 보급할 예정이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 충북넷. All rights reserved.